북마크
뉴스토마토
'고 이예람 중사' 사건 녹취록 조작' 변호사 구속
2022-08-15 22:23:40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뉴스토마토 박한솔 기자] 공군 성폭력 피해자 '고 이예람 중사' 사망 사건과 관련해 수사무마 정황이 담긴 녹취록을 위조한 혐의를 받는변호사 A씨가 15일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박혜림 판사는 이날 증거위조 및 업무방해 혐의를 받는 변호사 A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 결과 "증거인멸 및 도망 우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전익수 공군 법무실장이 성폭력 가해자에 대한 불구속 수사를 지휘한 정황이 담겼다며 지난해 11월 군인권센터가 밝힌 이른바 '전익수 녹취록'의 원본 파일을 조작한 혐의를 받는다. 
 
이와 관련해 안미영 특별검사팀은 해당 녹음파일이 과학적 수사기법으로 사람의 말 소리를 내는 기계음을 이용해 위조된 것으로 확인했다.
 
특검팀은 지난 9일 A씨의 주거지와 소속 로펌 내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한 뒤 12일 A씨를 긴급체포했다.
 
특검팀은 "이 사건과 별도로 은폐, 무마, 회유 등 직무유기와 직권남용 등 특검 수사대상 불법행위에 대한 수사도 역시 엄정하게 진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특검팀은 이날 이 중사의 명예를 훼손하고 수사 자료를 유출한 혐의로 영관급 공군장교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국방부가 가해자 장모 중사 등을 수사하던 당시 이 중사의 사망 원인을 왜곡하고 수사 상황을 유출한 혐의를 받는다.
 
'고 이예람 중사 사건 부실수사' 의혹 규명을 위한 안미영 특별검사가 7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에서 열린 특검 사무실 현판식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사진=뉴시스)
 
박한솔 기자 hs6966@etomato.com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